아반떼가 짱인줄 알았는데 어라 폭스바겐 제타 시승기 1.5 TSI 프레스티지 1 8 screenshot

폭스바겐 제타, 7세대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새로운 매력 발산

이재혁 기자 2개월 전

폭스바겐 제타, 전통과 현대의 완벽한 조화

아반떼가 짱인줄 알았는데 어라 폭스바겐 제타 시승기 1.5 TSI 프레스티지 1 8 screenshot
광형의 환카 Fancar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전라북도 임실의 옥정호 드라이브 코스에서 폭스바겐 제타의 7세대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만나볼 수 있었다. 이전 모델에 비해 부드러워진 외관과 곡선의 더해진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제타는 2D 신형 블럼LED 헤드램프를 탑재하고 있으며, 범퍼의 독특한 램프 디자인이 인상적이다.

제타의 외관은 전통적인 세단의 박스 디자인을 유지하고 있으며, 리어램프에도 LED를 전면적으로 사용하여 현대적인 감각을 더했다. 멕시코에서 생산되며 북미 시장을 주요 타겟으로 하는 이 차는, 사이드 미러와 트렁크에 특이한 특징을 보여준다.

아반떼가 짱인줄 알았는데 어라 폭스바겐 제타 시승기 1.5 TSI 프레스티지 2 12 screenshot
광형의 환카 Fancar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실내는 10.25인치 디지털 콕핏과 함께 안드로이드 오토,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한다. 공조장치와 기어 노브는 사용자 편의를 최우선으로 설계되었으며,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와 다양한 주행 모드도 제공한다.

운전 경험 측면에서 제타는 부드러운 승차감과 뛰어난 연비를 자랑한다. 1.5L 가솔린 터보 엔진은 160마력의 출력을 제공하며, 자동 8단 변속기와 함께 부드러운 가속과 우수한 연비를 보장한다. 실제로 장거리 운전에서도 피로감이 적으며, 승차감과 연비 모두에서 만족스러운 성능을 보여준다.

제타는 고성능 스포츠카가 아니더라도 충분히 즐거운 운전 경험을 제공한다. 반자동 주행 기능을 포함한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사양은 운전자에게 더욱 편안하고 안전한 운전 환경을 제공한다. 전반적으로 폭스바겐 제타는 다방면에서 뛰어난 성능과 편의성을 갖춘 차량으로, 무난함 속에 숨겨진 매력을 발산한다.

아반떼가 짱인줄 알았는데 어라 폭스바겐 제타 시승기 1.5 TSI 프레스티지 5 22 screenshot
광형의 환카 Fancar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요약

  • 전라북도 임실의 옥정호에서 폭스바겐 제타 7세대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시험 운전하며, 부드러워진 외관과 곡선을 더한 디자인의 변화를 경험했다.
  • 차량의 전면부는 2D 신형 블럼과 LED 헤드램프를 특징으로 하며, 범퍼의 독특한 램프 디자인은 차량의 현대적인 감각을 강조한다.
  • 실내에서는 10.25인치 디지털 콕핏이 돋보이며, 사용자 편의를 고려한 공조장치와 기어 노브 디자인이 특징적이다. 또한, 안드로이드 오토와 애플 카플레이를 무선으로 지원한다.
  • 부드러운 승차감과 뛰어난 연비는 제타의 주요 장점 중 하나이며, 1.5L 가솔린 터보 엔진과 자동 8단 변속기는 탁월한 주행 성능과 효율성을 보장한다.
  • 고성능 스포츠카가 아니더라도, 제타는 운전의 즐거움을 제공한다. 반자동 주행 기능과 함께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사양은 운전자에게 편안하고 안전한 운전 환경을 제공한다.
  • 제타는 전반적으로 다방면에서 뛰어난 성능과 편의성을 갖추고 있으며, 무난함 속에 숨겨진 매력을 발산하는 차량으로 평가된다.
Written By

로앤모터뷰 이재혁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