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천만원대 아반떼 살 돈으로 수입차를 하이브리드부터 저렴한 가격까지 현대기아 저격한다는 이 신차가 대박인 이유 0 25 screenshot

국내 시장 진출 예정 스코다 옥타비아, 현대·기아와 경쟁 예고

이재혁 기자 2개월 전

스코다 신형 옥타비아, 현대차에 도전장! 가성비와 디자인으로 승부

2천만원대 아반떼 살 돈으로 수입차를 하이브리드부터 저렴한 가격까지 현대기아 저격한다는 이 신차가 대박인 이유 0 25 screenshot
남자들의 자동차 – 남차카페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스코다의 베스트셀러, 신형 옥타비아가 최근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 차량은 독특하고 세련된 디자인을 자랑하며, 내부의 혁신적인 변화와 뛰어난 가성비로 주목받고 있다. 국내 출시 가능성이 점쳐지면서 현대·기아와의 경쟁이 예상된다.

옥타비아는 스코다의 대표적인 준중형급 모델로, 폭스바겐 그룹의 일원인 스코다는 최근 국내 진출 가능성을 언급하며 관심을 받았다. 이 차는 폭스바겐의 기술력을 국산 차 가격대에서 즐길 수 있어, 가성비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2023년에는 전년 대비 36% 증가한 19만 1,900대가 판매되며 그 인기를 증명했다. 특히, 이 모델은 해치백 트렁크를 포함하여 독특한 디자인 요소를 가지고 있다. 최근에는 페이스리프트 버전이 공개되어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2천만원대 아반떼 살 돈으로 수입차를 하이브리드부터 저렴한 가격까지 현대기아 저격한다는 이 신차가 대박인 이유 4 10 screenshot
남자들의 자동차 – 남차카페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옥타비아는 세단과 왜건 두 가지 버전으로 제공되며, 각각의 디자인은 세련미를 더한다. 전면부는 날카롭게 조각된 본네트와 특유의 세로줄 그릴이 인상적이다. 헤드램프는 크리스탈 라이팅 기술을 적용, 체코의 전통 유리 가공 기술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되었다.

측면은 전형적인 전륜 구동차의 비율을 보이며, 다양한 디자인의 휠 옵션을 제공한다. 후면부는 특히 세단 모델에서 더 독특한데, 전통적인 세단의 모습을 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해치백 테일게이트를 장착한 혁신적인 디자인을 보여준다.

실내는 수평이 강조된 디자인과 함께 최대 13인치의 터치 스크린이 중앙에 배치되어 현대적인 감각을 더한다. 다양한 트림에 따라 실내 소재와 스티칭, 스티어링 휠의 형상이 달라지며, 사용자의 취향에 따라 선택의 폭을 넓혔다.

옥타비아는 다양한 엔진 옵션과 함께 4륜 구동 시스템을 선택할 수 있으며,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포함한 최신 기술을 탑재하고 있다. 특히,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은 전기만으로 약 60km 주행이 가능하다.

국내 시장에 출시될 경우, 주력 모델인 1.5L 가솔린 엔진은 190마력을 발휘하며, 예상 가격은 2천만 원 후반에서 3천만 원 사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스코다의 국내 진출이 현실화된다면, 옥타비아는 현대·기아의 경쟁 모델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이 높다.

2천만원대 아반떼 살 돈으로 수입차를 하이브리드부터 저렴한 가격까지 현대기아 저격한다는 이 신차가 대박인 이유 3 7 screenshot
남자들의 자동차 – 남차카페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요약

  • 스코다의 신형 옥타비아가 독특한 디자인과 혁신적인 내부 변화, 뛰어난 가성비로 주목을 받으며 현대·기아와의 경쟁을 예고한다.
  • 폭스바겐 그룹의 일원인 스코다는 국내 진출 가능성을 언급, 국산 차 가격대에서 폭스바겐의 기술력을 제공하는 가성비 브랜드로 평가받고 있다.
  • 옥타비아는 2023년에 전년 대비 36% 증가한 19만 1,900대 판매를 기록, 해치백 트렁크와 같은 독특한 디자인 요소를 포함하며 스코다의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했다.
  • 차량은 세단과 왜건 두 가지 버전으로 제공되며, 전면부의 날카로운 본네트와 세로줄 그릴, 크리스탈 라이팅 기술이 적용된 헤드램프가 특징이다. 후면부는 해치백 테일게이트를 장착한 혁신적인 디자인을 보여준다.
  • 실내는 최대 13인치의 터치 스크린이 중앙에 배치되어 있으며, 다양한 트림에 따라 실내 소재와 스티칭, 스티어링 휠의 형상이 달라진다. 사용자의 취향에 따라 선택의 폭을 넓히며 현대적인 감각을 더한다.
  • 옥타비아는 다양한 엔진 옵션을 제공하며,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포함한 최신 기술을 탑재하고 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은 전기만으로 약 60km 주행이 가능하다.
  • 국내 시장에 출시될 경우, 1.5L 가솔린 엔진 모델은 190마력을 발휘하며, 예상 가격은 2천만 원 후반에서 3천만 원 사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현대·기아의 경쟁 모델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을 시사한다.
Written By

로앤모터뷰 이재혁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