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억 최강의 쿠페형 SUV는 BMW X6 vs GV80 쿠페 vs GLE 쿠페 얼마나 차이가날까 최초 비교시승기 5 13 screenshot

GV80 쿠페, 고가에도 빛을 발할까? 경쟁 모델과의 비교 분석!

이재혁 기자 3개월 전

| 1억원대 SUV 대결! GV80 쿠페 VS 경쟁자들

1억 최강의 쿠페형 SUV는 BMW X6 vs GV80 쿠페 vs GLE 쿠페 얼마나 차이가날까 최초 비교시승기 5 13 screenshot
우파푸른하늘Woopa TV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최근 SUV 시장에서 주목받는 GV80 쿠페와 경쟁 모델들의 대결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이번 비교는 X6, GLE와 같은 강력한 경쟁자들과 함께 진행되었는데요, GV80 쿠페는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새로운 모델로 등장했습니다. 특히 GV80 쿠페의 시작 가격이 8,600만 원으로, 경쟁 모델들과의 가격 차이가 많이 나지 않게 되어, 더욱 치열한 경쟁이 예상됩니다.

각 모델의 엔진 성능과 주행 특성도 주요한 비교 포인트였습니다. GV80 쿠페는 3.5L 6기통 엔진으로 380마력을 자랑하며, BMW X6 40i는 381마력, GLE 쿠페는 367마력을 발휘합니다. 이들 모델은 모두 8단 자동 변속기와 4륜 구동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각기 다른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합니다.

1억 최강의 쿠페형 SUV는 BMW X6 vs GV80 쿠페 vs GLE 쿠페 얼마나 차이가날까 최초 비교시승기 30 20 screenshot
우파푸른하늘Woopa TV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디자인 면에서도 각 차량들의 특색이 두드러집니다. GLE 쿠페는 더욱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하며, X6는 근육질의 탄탄한 외관을 자랑합니다. GV80 쿠페는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으로 차별화를 두고 있습니다.

특히 주행감과 승차감에서 차이가 뚜렷하게 나타났습니다. GV80 쿠페는 부드러운 승차감을 제공하면서도, 경쟁 모델들과 비교했을 때 다소 딱딱한 느낌을 주었습니다. 반면, BMW X6는 스포티한 주행감과 함께 편안한 승차감을 모두 잡았고, GLE 쿠페는 조금 더 부드러운 주행감을 선사했습니다.

가격 대비 성능과 편안함을 고려할 때, GV80 쿠페는 강력한 경쟁 모델들과 비교하여 여전히 매력적인 선택지로 남아있지만, 높은 기대치에 부응하기에는 다소 아쉬운 부분이 있습니다. GV80의 일반 모델과의 비교를 통해 좀 더 폭넓은 시선으로 평가해 볼 필요가 있겠습니다.

1억 최강의 쿠페형 SUV는 BMW X6 vs GV80 쿠페 vs GLE 쿠페 얼마나 차이가날까 최초 비교시승기 30 16 screenshot
우파푸른하늘Woopa TV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 GV80 쿠페의 장점

  • 디자인: GV80 쿠페는 클래식하면서 세련된 디자인을 자랑합니다. 이는 고급스러움과 현대적인 감각을 동시에 제공합니다.
  • 엔진 성능: 3.5L 6기통 엔진은 380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합니다. 이는 도시 주행과 고속도로 주행 모두에 적합한 힘을 제공합니다.
  • 스타트 가격: 8,600만 원부터 시작하는 가격은 이 세그먼트에서 경쟁력을 갖추게 합니다. 가격 대비 성능을 고려할 때 매력적인 선택지가 될 수 있습니다.
1억 최강의 쿠페형 SUV는 BMW X6 vs GV80 쿠페 vs GLE 쿠페 얼마나 차이가날까 최초 비교시승기 34 45 screenshot
우파푸른하늘Woopa TV 유튜브 채널(무단복제금지)

| GV80 쿠페의 단점

  • 승차감: GV80 쿠페는 경쟁 모델들과 비교하여 다소 딱딱한 승차감을 제공합니다. 이는 장시간 주행 시 편안함을 저하시킬 수 있습니다.
  • 가격대비 기대치: 1억 원을 초과하는 가격대로 인해 소비자들의 높은 기대치에 부응하기에는 아쉬운 부분이 있습니다. 특히 경쟁 모델들과의 비교에서 성능 대비 가격이 높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 주행감: 경쟁 모델들과 비교했을 때 GV80 쿠페는 다소 둔한 주행감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특히 저속에서의 반응성이 떨어지는 부분은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 연비: 3.5L 가솔린 엔진의 연비는 경쟁 모델들에 비해 떨어지는 편입니다. 특히 이 가격대에서는 연비도 중요한 고려 요소가 될 수 있습니다.
Written By

로앤모터뷰 이재혁 기자입니다.